2018년 11월 29일 이슈검색어 - 윤창호법 / 특별감찰반 / 말기암 오진 / 김기범 





1. 윤창호법 통과

음주운전 처벌 강화를 위한 이른바 '윤창호법'이 2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습니다. 유가족과 친구들은 음주운전 사망자 발생한 경우 살인죄 양형인 최소 징역 5년을 요구했지만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통과 과정에서 '3년 이상 징역'으로 통과해 논란이 일었습니다. 이날 본회의장을 찾은 고(故) 윤창호씨 친구들은 "법안 제정이 음주운전 근절의 시작이지 끝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하고, 윤창호법이 끝까지 통과되는 날까지 국민들도 함께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2. 靑, 특별감찰반원 전원 교체

청와대는 민정수석실 산하 특별감찰반 직원이 경찰 수사내용을 사적으로 캐물었다가 적발된 사건과 관련, 특별감찰반장을 비롯한 반원 전원을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청와대는 추가 조사를 통해 다른 특감반 직원들이 근무시간에 골프를 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특감반 전원 교체에는 이 골프 회동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청와대 직원들의 기강해이 사건이 연달아 나와 청와대가 당혹해하고 있습니다.







3. 말기암 오진

서울의 한 대형병원이 말기 암 판정을 내렸다가 두달 후 가벼운 1기였다고 말을 바꾸는 황당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환자는 두 달여 동안 생업까지 정리하면서 엄청난 심적 고통을 겪었고, 병원에 항의했지만, 안내센터 직원의 전화뿐이었습니다. 자세한 경위를 알고 싶다는 취재진의 요구에 병원 측은 조직검사 결과는 바뀔 수도 있고 별도의 보상 계획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4. 김기범

슈퍼주니어 출신 김기범이 6년 만에 국내 활동을 재개합니다. 김기범은 2005년 드라마 '반올림 시즌2'를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고, 이후 슈퍼주니어로 활동하던 김기범은 2015년 SM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됨과 동시에 슈퍼주니어를 탈퇴했습니다. 김기범은 12월 6일 SBS Plus 예능프로그램 '두발라이프'에 출연합니다. '두발 라이프'는 '걷는 재미에 빠지다'라는 콘셉트로, 스타들이 친구, 가족, 동료들과 함께 즐겁고 가볍게 걷자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프로그램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14)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372)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