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손석희

손석희 사장에게 폭행당했다는 신고가 24일 경찰에 접수됐습니다. K씨는 지난 10일 오후 11시 50분께 상암동의 일식 주점에서 손 사장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전치 3주 진단서를 증거로 제출했고, 폭행 당한 후 손 사장과 나눈 대화 내용을 녹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JTBC는 K씨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며, K씨가 손 사장에게 불법적으로 취업을 청탁하였으나 뜻대로 되지 않자 오히려 협박한 것이 이번 사안의 본질이라고 설명했습니다. A방송사를 그만 둔 후 손 사장에게 집요하게 취업 청탁을 요구해 왔던 K씨는, 이 날도 손사장이 요구를 거절하자 갑자기 화를 내며 지나치게 흥분했고, 정신 좀 차리라고 손사장이 툭툭 건드린 것이 사안의 전부라는 설명입니다. 

손석희 사장은 K씨를 상대로 공갈 등 혐의로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2. 슈

상습 도박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SES의 멤버 슈(본명 유수영)가 1차 공판에서 혐의를 모두 인정하며, 도박이라는 게 너무나 무섭고 한 사람과 가정을 잡아먹을 수 있는 것임을 절실히 깨달았다고 말했습니다. 슈는 부루마블도 못하던 제가 도박을 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며 모두 저의 잘못이라며 반성하고 죄송하다며 거듭 사과했습니다.

슈는 2016년 8월부터 2018년 5월 사이 국외에서 총 7억9000만원 규모로 상습 도박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2차 공판은 다음달 7일 열립니다.


3. 조해주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에게 임명장을 수여했습니다. 조 위원은 2017년 대선 당시 문재인 후보 선거캠프의 특보 경력 때문에 야당의 반발을 샀고, 국회 청문회도 무산됐습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2월 임시국회는 물론 추후 국회 일정을 거부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시간적 여유를 충분히 줬지만 청문회를 하지 않았던 것은 야당의 결정"이라고 밝혔습니다.


4. 정우성

정우성이 올린 장문의 사과 발언이 화제입니다. 정우성은 최근 영화 '증인' 홍보 언론 인터뷰에서 'SKY 캐슬'에서 열연 중인 염정아를 두고 "꽃은 지지 않는다는 걸 온 몸으로 입증했다"고 표현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꽃은 시들지 않는다는 표현이 잘못되었다며 사과를 요청했고, 이에 정우성은 댓글을 통해 유감과 사과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하지만 댓글보다 글을 따로 게시하라는 누리꾼들의 제안에, 정우성은 애정 어린 우려가 담긴 지적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표현한 사람의 의도와 상관없이 받아들인 분이 불편하다면 그 표현은 지양되고 사과를 해야 마땅하다고 생각한다는 장문의 글로 재차 사과했습니다.


5. 일본 베트남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대표팀은 24일 오후 10시 아시안컵 일본과 8강전을 치릅니다. 베트남은 객관적인 전력상 일본에 열세를 보이지만 젊음과 조직력을 무기로 맞설 전망입니다. 박 감독은 기자회견에서 무조건 이기겠다며 필승을 다짐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12)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570)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