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여행시 가장 위험한 나라는?

뉴스브리핑 | 2019. 11. 18. 22:22
Posted by seesun


세계 여행 안전 지도노란색에서 빨간색으로 갈수록 위험국가이다

세계여행시 안전을 보장할 수 없는 위험지역으로 리비아, 소말리아, 예멘, 이라크, 파키스탄 등이, 가장 안심할 수 있는 곳으로는 핀란드,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슬로베이니아, 스위스 등이 꼽혔습니다.

'인터내셔널 SOS'가 18일 발표한 '2020 여행 세계지도'에 여행 지역의 안보 등급 색깔이 표기되었는데, 빨간 지역은 위험 지역으로 여행을 피해야 하는 곳으로, 현재 시위가 격화된 홍콩, 칠레 등이 표시되었습니다.

우리나라는 미국, 일본, 유럽 등지와 함께 여행하기 안전한 곳으로 나타나 있으며, 북한은 억압체제이기는 하지만 여행객에는 러시아나 브라질, 인도 정도의 '안전' 수준인 것으로 표기됐습니다.

인터내셔널SOS가 안전 지도와 함께 내놓은 '의료 안전 지도'에는 여행시 적합한 의료 혜택을 받을 수 있는지 여부가 표시되었으며, 지도상 녹색지역은 적절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곳들을 나타냅니다. 우리나라는 녹색 안전지대입니다.

노란색은 중간 정도 안전 레벨로 사우디아라비아, 우크라이나 등이 해당됩니다. 오렌지색부터는 적절한 의료혜택을 보기 힘든 위험 지역이며, 빨강 표시는 가장 위험한 지역으로 북한도 속해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이 U-20 월드컵 4강에서 에콰도르를 1-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한국 남자 대표팀의 FIFA 주관 대회 첫 결승 진출입니다. 피파랭킹 37위 한국은, 이탈리아(17위)를 1-0으로 꺾은 우크라이나(27위)와 16일 오전 1시에 결승전에서 맞붙습니다. 

한국은 전반 39분 프리킥에서 이강인의 빠른 패스를 받은 최준이 골키퍼와 수비수 3명 사이로 논스톱 슛을 날려 골로 연결했습니다. 한국은 후반 41분 엄원상이 오세훈의 패스를 받아 돌파해 골을 넣었으나 VAR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로 판정됐습니다. 한국은 후반 추가 시간 3분에 실점했으나 오프사이드로 취소됐고, 경기 종료 직전 이광연이 슈퍼 세이브로 위기를 넘기며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오늘도 어시스트로 공격포인트를 올린 이강인은 대회 최우수 선수에게 수여되는 골든볼 후보로 거론되고 있습니다. 이강인은 1골과 4도움을 올리며 공격포인트 5개를 기록 중이며, 안드레아 피나몬티(4골, 이탈리아), 다닐로 시칸(4골, 우크라이나), 세르히 부레트사(3골 2도움, 우크라이나)가 경쟁 선수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35)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93)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