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10시부터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조 후보자는 저와 제 가족의 일로 국민들께 큰 실망감을 드렸습니다. 법무·검찰의 개혁을 완결하는 것이 제가 받은 과분한 혜택을 국민께 돌려 드리는 길이며 저의 책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대답을 들어야 하는 청문회에서, 야당은 후보의 말을 할 기회를 가로막으며, 질문자만 바뀌며 계속 같은 자료로 다그치는 자세를 유지했고, 여당은 그와 같은 질문에 정확한 팩트로 답변하는 모습이 자주 연출되었습니다.  

야당은 조 후보자를 '범죄자'로 규정했고, 여당은 '검찰 수사 비판'에 주력했습니다. 여당은 '의혹이 대부분 해소됐다', '결정적인 한 방은 없었다', 야당은 '낙마해야 할 이유가 차고 넘친다'는 조국 청문회는 청문보고서 송부 재요청 기한이 끝나는 오늘 밤 자정까지도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12)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570)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