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아이폰이 9월 10일 공개될 전망입니다.

미국의 IT매체인 씨넷(Cnet)은 애플이 아이폰 후속 모델인 아이폰 11·11R과 11맥스(MAX)를 9월 10일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고 6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애플 측의 공식 초대장은 아직 나오지 않았지만 9월 10일이 가장 유력하다는 관측입니다. 

미국은 9월 첫째 월요일이 노동절로, 그동안 애플은 노동절이 9월 3일이나 그 이전으로 결정되면 그다음 주에 아이폰을 발표해왔습니다. 올해 노동절은 9월 2일이므로, 그 다음 주 수요일인 9월 11일이 유력한 발표일이 되겠지만 9월 11일은 '911 테러'를 연상시키는 만큼 9월 10일 공개될 것이라는 것이 씨넷의 주장입니다. 

선주문은 금요일인 13일부터 시작해, 실제 출시일은 20일로 예상했습니다. 공장에서 출고 배송되는 시간을 고려한 것으로, 일반적으로 금요일에 신제품을 출시하는 관행을 따른 것이기도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52)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10)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