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O 정규시즌 개막일이 5월5일로 확정됐습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개막 초반에는 무관중 경기로 운영되며, 144경기 체제도 유지됩니다.

'메이저리그 네트워크' 존 모로시 기자는 KBO 개막일 확정 후 자신의 트위터에 이 소식을 알렸고,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도 KBO 리그 개막일 확정을 보도했습니다.

미국은 현재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 약 78만 명, 사망자수 약 4만 천 명으로, 메이저리그 개막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모로시 기자의 보도를 본 미국 야구 팬들은 "미국에서 볼 수 있는지"를 물었다. 한 야구팬은 "기다릴 수 없다"며 한국 야구의 개막을 반겼습니다.

ESPN은 '한국은 5월 5일 개막을 확정했다. 4월 28일 시즌을 시작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개막을 연기했다'고 알렸습니다. ESPN은 "19일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8명이다. 약 두 달 만에 하루 증가 수가 한 자리로 떨어졌다"며 한국의 코로나19 사태는 안정세에 접어 들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O에서 잘 하면 메이저리그에 눈도장 바로 찍을 수도 있을테니, 평소보다 더 멋진 플레이가 나올 수도 있을 거라 기대됩니다.

하지만 시즌일정이 빠듯해 선수들의 선수들의 체력 유지와 부상 관리가 중요힌 포인트가 될 전망입니다. 

KBO는 시즌 중 확진자가 발생하면 리그를 중단하고, 경기 수를 축소할 수도 있으며, 11월말까지 시즌을 모두 끝내기 위해 7월 열릴 예정이었던 올스타전도 취소했습니다. 

우천 순연이 발생할 경우에는 선수들의 부담은 더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KBO는 시즌 중 우천 취소 시 더블헤더(7, 8월 제외)와 월요일 경기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선수들의 체력적 부담을 고려해 더블헤더와 월요일 경기 시에는 연장전이 없고, 더블헤더 때는 엔트리 1명을 추가하는 등의 방안은 마련했습니다. 

1982년 프로야구 출범 후 올스타전이 취소된 것은 처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35)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93)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