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가 이외수 향년 76세로 별세

뉴스브리핑 | 2022. 4. 25. 22:01
Posted by seesun


소설가 이외수씨가 향년 76세로 25일 별세했습니다.

고인은 1972년 강원일보 신춘문예에 단편소설 '견습 어린이들'에 당선 후 3년 뒤인 1975년 중편소설 '훈장'으로 '세대'지 신인문학상 수상으로 정식 등단했습니다.

장편소설 '들개' '칼' '장수하늘소' '벽오금학도' 등을 비롯해 시집 '풀꽃 술잔 나비' '그리움도 화석이 된다' 에세이 '내 잠 속에 비 내리는데' '하악하악' '청춘불패' 등 왕성한 집필을 이어갔습니다.

어린 시절 춘천교대 시절 미전에 입상한 경력이 있던 고인은 1990년 '4인의 에로틱 아트전'과 1994년 선화(仙畵) 개인전을 열었습니다.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과 시트콤, 케이블TV, 광고계를 넘나들며 문화계 전반에서 활동을 펼쳤던 고인은 170여만 명의 트위터 팔로워를 거느리며 강경한 정치적 발언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쏟아내 '트위터 대통령'으로도 불렸습니다.

경남 함양 외가에서 태어난 뒤 강원 인제군 본가에서 성장한 고인은 춘천에서 30여 년간 지내며 집필하다 2006년 이후 화천군 상서면 다목리의 감성마을로 이주해 감성마을 촌장으로 활동하며 투병 전까지 지내왔습니다.


고인은 2014년 위암 2기 판정으로 수술을 받은 뒤 회복했으며, 재작년 3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최근까지 재활에 힘써왔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61)N
책장정리 (33)N
주식 이야기 (8)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798)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
유네스코 세계유산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