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차기 검찰총장 윤석열 지명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 달 24일 임기가 끝나는 문무일 검찰총장 후임으로 윤석열(59·사법연수원 23기) 서울중앙지검장을 차기 검찰총장으로 지명했습니다. 

윤석열 중앙지검장은 '국정원 대선개입 의혹' 특별수사팀장에서 대구고검 등지로 좌천되었지만 최순실 게이트 수사 때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팀장으로 참여한 후, 2017년 5월 검사장 승진과 동시에 서울중앙지검장으로 발탁, 그 후 2년 만에 검찰 수장인 검찰총장을 맡게 됐습니다.

윤 후보자는 검찰총장 임기제가 도입된 1988년 이후 31년 만에 고검장을 안 거치고 총장으로 직행한 첫 사례가 될 예정입니다. 문무일 총장의 연수원 5기수 후배로, 검찰 관례에 따라 적지 않은 선배 검찰 간부들이 옷을 벗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2. '막말 논란' 자유한국당 한선교 사무총장 사퇴

황교안 당 대표가 3월 4일 당 사무총장에 임명한 한선교 사무총장이 건강상의 이유로 사무총장직을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한선교 사무총장은 사퇴 이유로 건강을 말했지만, 당 일각에서는 잇따른 구설의 여파가 아니냐는 해석입니다.

한선교 전 사무총장은 6월 3일 국회 회의장 밖에 앉아있던 기자들에게 "아주 걸레질을 하는구먼. 걸레질을 해"라고 막말, 5월 7일에도 국회에서 사무처 직원들에게 욕설 후, 당 사무처의 비판 성명이 나오자 사과한 전력이 있습니다.


3. 류현진 방어율 1위 1.26 / 시즌 10승은? 

류현진이 시카고 컵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안타 7개 2실점(비자책)으로 평균자책점은 1.26으로 내려갔습니다. 삼진 8개, 볼넷은 3경기 연속 주지 않았지만 시즌 10승과 통산 50승은 다음 경기로 미뤄졌습니다.

류현진은 2-2로 맞선 8회 초 마운드에서 내려갔고, 다저스는 8회 말 1사 2루에서 터진 러셀 마틴의 적시타로 3-2로 승리했습니다. 승리 투수는 스트리플링, 세이브는 켄리 얀선이 가져갔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50)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08)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