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11일 초등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에서 9살 김민식 군이 교통사고로 사망하면서, 가해자를 가중 처벌하는 이른바 '민식이법'이 국회서 발의됐습니다. 그러나 정기국회 일정상 해당 법안이 폐기 예정인 것으로 알려지자 '민식이법'을 추진하라는 여론이 일고 있습니다.

방송인 하하는 18일 SNS를 통해 민식이법에 대한 관심을 촉구했습니다. 세 아이의 부모인 하하는 "김민식 군 부모님이 출연한 '아이콘택트'를 녹화하면서 찢어질듯한 슬픔과 고통을 함께 느꼈다며 민식이법에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민식이법에 대한 관심을 촉구했습니다.

선예는 19일 인스타그램에 "엄마가 되고 나니 아이에 관련된 일들은 너무나 자연스럽게 마음이 간다. 작은 도움들이 모여 큰 힘을 만들어 갈 수 있다고 믿는다"라며 링크를 공유했습니다.

공개된 링크는 고(故) 김민식 (9)군 아버지가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린 "어린이들의 생명안전법안 통과를 촉구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는 글이었습니다.

청원글에서 김민식 군 아버지는 해인이, 한음이, 하준이, 태호-유찬이 등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아이들의 부모님이 아이들의 이름을 딴 법의 입법을 위해 노력했으나 수년째 계류중이라는 사실을 지적하며, "아이를 더 낳는 세상이 아니라 있는 아이들을 안전하게 지켜줄 수 있는 사회가 되길 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선예는 지난 2013년 5세 연상 캐나다 교포 출신 선교사와 결혼하며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했고, 2015년 원더걸스에서 탈퇴했다. 지난 1월 셋째를 출산하며 세 아이 엄마가 됐습니다.

국회에서는 지난달 11일 어린이보호구역에 신호등과 과속단속카메라 등의 설치를 의무화하고 사망 사고시 3년 이상 징역에 처하는 이른바 '민식이법'이 발의됐지만 정기국회는 12월 10일 종료 예정으로 상임위 행정안전위에서 계류 중인 '민식이법'은 폐기될 위기에 처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50)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08)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