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여자골프 세계 1위 고진영(27)이 20일부터 열리는 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으로 복귀합니다.

손목 부상으로 국내에서 재활과 훈련을 해온 지난대회 우승자 고진영의 출전과 함께 한국 선수가 3연속 우승 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여부도 주목받고 있습니다.

강원도 오크밸리 컨트리클럽에서 개막하는 대회에는 세계랭킹 1위 고진영과 2위 아타야 티띠꾼(태국), 3위 이민지(호주) 등 LPGA 투어 선수 68명과 초청 선수 10명, 총 78명의 선수가 참가합니다.

세계랭킹 2위 티띠꾼과 3위 이민지



여기에 LPGA 통산 9승을 달성하며 한국 여자골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최나연이 특별 초청선수로 출전합니다. LPGA 투어 18년여년 동안의 마지막 순간 함께 할 최나연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을 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6월 메이저 대회인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우승자인 전인지(28)는 어깨 부위 부상으로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습니다. 

루키 시즌 2승과 함께 세계 랭킹에 2위의 아타야 티띠꾼(태국)과 안방 무대에서 자존심 회복에 나서는 최혜진의 신인왕 대결 또한 지켜볼만한 부분입니다.




#김효주 #김세영 #최혜진 #박성현 #초청선수 #신인왕 #티띠꾼 #최나연 #전인지 #고진영 #이민지 #리디아고 #오크밸리 #레이디스챔피언십 #LPGA투어 #여자골프랭킹 #여자골프1위 #골프랭킹 #LPGA랭킹 #LPGA순위 #KPMG #BMW레이디스챔피언십 #여자골프 #미국여자프로골프 #대니얼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5)
책장정리 (36)
주식 이야기 (9)
[여행] (3)
뉴스브리핑 (837)
[집에서 먹는 음식] (7)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
유네스코 세계유산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