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골프 세계 1위 로리 매킬로이는 LIV골프와 PGA 투어가 같이 가려면 “가장 먼저 그레그 노먼이 물러나야 한다”며, “그가 이 일을 시작했지만, 지금은 노먼이 퇴진해야 할 적기"라고 밝혔습니다.

매킬로이는 “현재 골프계 사람들이 서로 소송을 걸고 있는 역겨운 문제가 풀리려면 서로 용서해야 하고, 대화하고 화해해야 한다. 하지만 지금 이 상황이 계속된다면 그러기는 매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현재의 내분을 주도하고 있는 LIV 골프 CEO 그레그 노먼이 물러나야 화해의 노력이 진전될 수 있다는 뜻입니다.



노먼은 하루 전 2023 시즌 LIV 골프 일정을 밝히면서 “PGA 선수들이 LIV 골프에 감사해야 한다”고 말했는데, 매킬로이는 골프계에서 감사받을 이는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 딱 한 사람 뿐이라며, 그가 골프의 위상을 지금의 자리로 올려놓았고, 타이거 우즈 세대와 다음 세대들은 모두가 그의 업적과 성취로 인해 큰 덕을 보고 있다.”며 그의 말을 일축했습니다.

지난주 영국 텔레그래프는 LIV 골프가 그레그 노먼을 CEO에서 물러나게 할 계획을 갖고 있다고 보도했으나 사우디 골프협회는 이를 공식 부인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5)
책장정리 (36)
주식 이야기 (9)
[여행] (3)
뉴스브리핑 (837)
[집에서 먹는 음식] (7)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
유네스코 세계유산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