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신은경 / 

KBS '아침마당'에 출연한 신은경 차의과대학 교수가 화제입니다. 1958년 생으로 만 60세가 지난 신은경 교수는 50 조금 넘었을 때 갑자기 제 인생이 바닥을 쳤다며, 할일도 없고 찾아주는 사람도 없었고 뭐해서 먹고살지 고민하다가 하프타임이라는 개념을 알게돼 인생 후반전을 열심히 생각해보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1981년부터 1992년까지 KBS 아나운서로 활동했던 신은경 교수는 자식들이 노후를 챙겨주지 않는다며, 집 사지 말고, 현금으로 쓰실 수 있는 연금을 마련하시라고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신은경 교수는 어떻게든 쪼개서 연금을 들어야 한다며, 아이가 자라서 청년이 되면 직업 구하기도 힘든데 부모를 부양하기 힘들고, 미래의 나를 내가 부양한다는 생각으로 연금을 들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2013년 부터 차의과학대학교 의료홍보영상학과 교수로 재직 중인 신은경 교수는, KBS 퇴사 후 영국 웨일즈대학에서 언론학으로 석·박사학위를 받았고 한국으로 돌아와, KBS에서 함께 뉴스를 진행했던 18년 연상의 박성범 앵커와 1995년 결혼을 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2. 정인선 /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MC 조보아가 하차하고, 조보아가 떠난 빈자리는 정인선이 채울 예정입니다. 조보아는 "그동안 '골목식당'과 조보아를 너무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했다"며 하차 소감을 남겼습니다.

정인선은 지난해 김민교와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편에서 붐업 요원으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는데, 당시 백종원은 "조보아를 위협할 만한 상대가 나타난 것 같다"라며 정인선에 활약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정인선은 1991년생으로 1996년 드라마 '당신'을 통해 데뷔해 '순풍산부인과' '매직키드 마수리'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1' '내 뒤에 테리우스' 등에 출연했습니다. 2003년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 마지막 장면에서 송강호에게 의미심장한 말을 남기는 꼬마로 등장해 인상적인 기억을 남겼던 정인선은 4월 3일 '골목식당' 서산시 해미읍성 편부터 MC로 첫 선을 보일 예정입니다.




1. 윤주빈 / 

100주년 3·1절 기념식에서 독립운동가 심훈 선생의 옥중 편지를 배우 윤주빈(30·사진)이 낭독했습니다. 윤주빈의 큰할아버지는 독립운동가 윤봉길 의사로 알려져 있습니다. 윤봉길 의사는  1932년 4월29일 중국 상하이에서 일왕의 생일을 행사장에 폭탄을 던져 일본 상하이 파견군 대장 등을 즉사시키는 거사를 치르고 현장에서 체포되었고, 일본 오사카 위수 형무소에서 총살을 당했습니다.


윤주빈은 지난달 28일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에 출연해 큰할아버지가 윤 의사였음을 밝혔습니다. 저희 할아버지는 큰할아버지가 중국으로 독립운동을 가게 됐을 때 굉장히 좋아하셨다며 해방됐다고 좋아하셨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큰할아버지의 용기 덕분에 대한민국은 독립 의지를 세계 만방에 알렸고, 그로 인해 역사는 바뀌었다며 큰할아버지의 뜻을 잊지 않고 기억하며 살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윤주빈은 2012년 OCN 드라마 '신의 퀴즈3'로 데뷔해, 2015년 영화 '열정 같은 소리 하고있네'와 이듬해 tvN 드라마 'THE K2' 등에 출연했습니다.  


2. 정인선 / 

배우 정인선(28)이 '골목식당' 새 진행자로 합류합니다. 15개월 동안 '골목식당'에 출연해 주로 맛없는 음식을 먹어 '맛없슐랭'이라는 별명과 함께 큰 사랑을 받아왔던 조보아는 경남 거제도편 촬영을 끝으로 하차할 예정입니다. 조보아는 방송 전 출연 식당에 미리 찾아가 맛없는 음식을 유독 많이 맛봐 이런 별칭이 붙었습니다. 맛없슐랭은 세계적 명성의 미식 가이드 '미슐랭(Michelin) 식당'과 '맛없다'를 합성한 신조어입니다. 

정인선은 지난해 8월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편 '붐업' 요원으로 투입돼 김민교와 힘을 합쳐 '사와디밥'이란 상호의 태국 요리 전문점을 성공적으로 개업해 당시 백종원이 방송에서 너무 잘한다며 조보아를 위협할 만한 상대가 나타난 것 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당시 활약이 눈에 띄어 진행자까지 꿰찬 것이라는 후문입니다. 

정인선은 1996년 드라마 '당신'에서 아역배우로 연기 활동을 시작해, '꽃밭에서'와 '매직키드 마수리', '마녀보감', '맨몸의 소방관', '으라차차 와이키키'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습니다.





2018년 12월 7일 이슈검색어 - 이재수 / 황광희 / 조보아 / 유승호



1. 이재수 / 국군기무사령관 

세월호 유가족에 대한 불법 사찰을 지시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던 이재수 전 국군기무사령관이 7일 건물 13층에서 투신해 숨졌습니다. 그는 지인 회사를 방문했다가 밖으로 몸을 던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전 사령관은 2014년 6·4 지방선거를 앞두고 '세월호 정국'이 박근혜 정권에 불리하게 전개되자 세월호 유족 동향을 사찰하도록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를 받고 있습니다. 앞서 검찰은 이 전 사령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법원은 이달 3일 "구속 사유나 필요성,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기각했습니다.



2. 황광희 제대 / 무한도전 / 전참시

그룹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21개월 간의 군복무를 마치고 만기 제대했습니다. 2015년부터 합류했던 '무한도전'은 종영했지만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복귀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예능에서 러브콜이 잇따르고 있어, 군악대 군악병으로 2년 동안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돌아온 광희가 어떻게 성숙했을지 기대가 됩니다.



3. 조보아 / 유승호 /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와 조보아의 설렘 로맨스 '복수가 돌아왔다'가 10일 첫 방송됩니다. 학교 폭력 가해자로 몰려 부당하게 퇴학을 당한 강복수(유승호)가 어른이 돼 학교로 돌아가 복수를 계획하지만, 또다시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유쾌한 감성 로맨스로, 월요일 시청률 1위의 MBC '나쁜형사'와 맞붙습니다. 조보아는 '나쁜형사'를 자신도 재밌게 봤다면서도 다른 매력이 있다고 전했다. 유승호는 "시청률 15%가 넘으면, 홍대에서 1시간 동안 커피를 대접하고 프리허그를 하겠다"고 공약을 걸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12)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570)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