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를 선언한 이세돌 9단이 국내 바둑 인공지능과 은퇴 대국을 펼칩니다.

NHN은 이세돌 9단인 은퇴 대국인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대 한돌' 주최 및 주관사로 참여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이 대국에서 NHN은 자체 개발한 바둑 인공지능(AI) '한돌(HanDol)'을 제공합니다.

대국은 총 3국에 걸쳐 진행됩니다. 오는 18일과 19일 오후 12시 서울 양재 도곡타워 바디프랜드 본사에서 두 차례 대국이 열리며, 마지막 3국은 이세돌 9단의 고향인 전남 신안군에 위치한 엘도라도 리조트에서 21일 오후 12시 펼쳐질 예정입니다.

3차례에 걸쳐서 이세돌 9단과 치르게 될 이번 대국은 '치수고치기'로 진행됩니다. 치수고치기는 두 대국자 사이의 기력 차이를 조정하기 위해 두는 바둑으로, 대국 결과에 따라 치수(실력 차이를 나타내는 돌의 수)를 조정하는 것입니다. 

이세돌은 2016년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와 대국할 때 치수 없이 호선(맞바둑)으로 대결해 1승 4패를 기록했지만 한돌과의 대결에서는 이세돌이 흑을 잡아 두 점을 깔고 시작합니다. 이는 한돌이 이세돌보다 실력이 높다는 것을 인정하고 대국에 들어가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세돌 9단의 마지막 상대 한돌은 NHN이 2017년 12월 선보인 바둑 AI 프로그램으로, 1999년부터 온라인 바둑게임 '한게임 바둑'을 서비스하며 축적해 온 방대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개발됐습니다.

한돌은 올해 1월 신민준 9단, 이동훈 9단, 김지석 9단, 박정환 9단, 신진서 9단과의 릴레이 대국인 '프로기사 톱5 vs 한돌 빅매치'를 펼쳐 전승을 달성했습니다. 지난 8월엔 '2019 중신증권배 세계 인공지능 바둑대회'에 참여해 처음으로 참가한 세계 AI 바둑대회에서 3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습니다.

NHN 측은 이세돌 9단의 은퇴 대국 상대로 한돌을 제공하게 된 점을 영광으로 생각하며, 국내 바둑 산업에 의미를 남길 뜻 깊은 대국이 펼쳐질 수 있도록 준비를 철저히 할 것이라며 토종 기술로 개발한 한돌을 통해 국내 바둑 시장 저변 확대와 AI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50)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08)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