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민식이법을 볼모로 잡았습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선거법을 상정하지 않으면 민식이법을 통과할 수 있도록 본회의를 개최하는 조건을 제시했습니다.

한국당은 민식이법을 볼모로 잡아 필리버스터를 추진한다는 비판이 제기되자 뒤늦게 해명에 나섰습니다. 한국당은 필리버스터를 신청한 안건 중에 민식이법은 해당되지 않는다며 국회의장이 결심하면 본회의에서 민식이법부터 우선 처리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결국 민식이법을 협상카드로 삼아 필리버스터를 추진하겠다는 말과 다름이 없어 보입니다. 결국 본회의 자체가 무산되면서 민식이법과 유치원 3법을 포함해 본회의에 상정됐던 다른 민생 법안도 처리되지 못했습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0년 정치 인생에 이런 꼴은 처음이라며 사법개혁 선거개혁 바드시 해내겠다고 말했습니다.

바른미래당도 자유한국당의 행동을 무제한 떼쓰기라고 비판했고, 정의당, 민주평화당, 대안정치 역시 국정을 마비시키는 횡포라며, 이럴 거면 차라리 의원직을 총사퇴하고 비난했습니다.

'유치원3법' 발의를 주도한 박용진 의원은 유치원3법이 다시 한국당에 발목잡히자 "맥이 빠진다"고 토로했습니다. 감정을 추스르기 힘든 듯 떨리는 목소리로 "나경원 원내대표는 미국에 가선 나라를 팔아먹고 국회로 와선 한유총(한국유치원총연합회)에 애들을 팔아먹고 있는 것 아니냐. 진짜 나쁜 사람이다"라고 비판했습니다.

일명 '민식이법'을 대표발의한 강훈식 의원도 눈물을 보였습니다. 강 의원은 "지난 9월11일 한 중학교 앞에서 아이가 죽었다"며 "엄마의 소원은 이런 아이가 다시는 없었으면 좋겠다는 것이었고 그래서 법을 발의했다"고 말했습니다.

'민식이법'은 이날 오후 법사위를 간신히 통과했는데 본회의에 발목이 잡혔습니다. 강 의원은 "아이들의 안전을 만드는 법안인데 국회를 멈추고 이것으로 필리버스터를 해서 얻고자 하는 표가 무엇인지 모르겠다"며 "선거법 때문에 통과를 시키지 않겠다는 것에 대해 누가 이해할 수 있나"라고 격분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개학연기 유치원 / 

사립유치원단체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가 개학연기를 강행하기로 했습니다. 한유총은 3일 기자회견을 열고 국무총리까지 나서 사회불안을 증폭하며 교육공안정국을 조성한 것에 매우 강한 유감을 표하고, 개학연기 동참 유치원이 '196곳'이라는 교육부 조사가 허위라고 주장했습니다. 

한유총 자체조사 결과 개학연기 동참 유치원은 전국 1천533곳으로, 전체 사립유치원(4천220개)의 36.3%, 한유총 회원(3천318개)의 46.2%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한유총은 개학일 결정은 유치원장 고유권한으로, 개학연기는 '준법투쟁'이라며 정부가 계속 탄압하면 폐원투쟁으로 나아가겠다고 경고했습니다. 

한유총은 국가관리회계시스템 에듀파인 도입과 회계비리 시 형사처분을 골자로 하는 '유치원 3법'(유아교육법·사립학교법·학교급식법 개정안)과 폐원 시 학부모 ⅔ 이상 동의를 받도록 의무화한 유아교육법 시행령 개정안이 사유재산을 인정하지 않다는 등의 이유로 반대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전날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관계부처·지방자치단체 긴급합동회의를 열고 "개학연기 강행 시 법에 따라 엄정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2. 수현 / 

수현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자, 온라인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2위에 오르며 폭발적인 화제를 불러일으켰습니다. 수현은 한국에서 거주 중이라며, 주드 로, 조니 뎁의 이름을 친근하게 불러 패널들을 술렁이게 하며, 글로벌 스타로서의 매력을 드러냈습니다.

수현은 미국행 비행기에서도 일을 손에서 놓지 않으며, 또 다른 미팅에서는 끊임없는 에너지와 주체적인 행동력을 보여줬습니다. 최근 출연한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원작자인 J.K 롤링이 설립한 어린이 자선단체를 찾아가기도 하고, 뉴욕 곳곳에서 자신을 알아본 팬들과 대화하고 사진을 찍어주면서 다정한 면모를 드러냈습니다.

열정 여신에 등극하며 매니저와 훈훈한 케미를 선보인 배우 수현의 내추럴 일상은 다음 주 토요일(9일) 밤에 계속 이어집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50)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08)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