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오후 6시 9분께 가수 구하라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외부 침입 등 타살 흔적이 발견되지 않은 점 등을 고려, 구하라가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사인 등을 수사 중입니다.

구하라 측은 '너무나 슬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됐다'며 '현재 구하라 님 유족 외 지인들의 심리적 충격과 불안감이 크다. 매체 관계자 분들과 팬 분들의 조문을 비롯하여 루머 및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습니다.

구하라(28)의 비보가 전해진 가운데 전(前) 남자친구 최종범과의 항소심 재판에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구하라와 최종범은 지난해 9월 13일 구하라의 집에서 쌍방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아 왔고, 구하라는 최종범이 '리벤지 포르노'를 전송하고 협박했다며 강요·협박·성범죄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추가 고소했습니다.

최종범은 8월 29일 협박·강요·상해·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았으며, 리벤지 포르노와 관련해서는 무혐의 처분을 받았습니다.

이후 검찰과 최종범 측이 모두 항소장을 접수했고, 최종범 측이 국선 변호사 선임 등에 난항을 겪으며 2심 날짜가 확정되지 않은 상황으로, 구하라는 사망했지만 혐의를 받는 피고인의 신변에는 변화가 없어 항소심은 절차대로 이어질 전망입니다. 구하라의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진 직후 최종범의 SNS는 비공개로 전환되었습니다.

영국 가수 앤 마리(Anne Marie)와 일본 가수 요시다 아카리 등 해외가수들이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28)의 비보에 애도를 표했으며, 배우 임수향은 '제 24회 문화연예 시상식' 불참 소식을 알리며 애도를 표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토종브랜드 라벨 뒤에는 '유니클로'

뉴스브리핑 | 2019. 11. 22. 20:30
Posted by seesun


의류 편집숍 엠플레이그라운드가 유니클로 제품에 새 라벨을 덧대어 판매했다는 논란에 대해 의혹을 인정하고 공식 사과했습니다

지난 19일 한 유튜버가 이 매장에서 구입한 티셔츠의 라벨을 제거했더니 유니클로 상표가 있었다고 고발하면서 논란이 일었습니다.

업체 측은 지난달 베트남 현지 공장의 의류 견본을 확인할 당시 '메이드 인 베트남' 라벨을 보고 현지 공장에서 만든 티셔츠라고 인식해 수입을 진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업체는 "수입 공장에 문의한 결과 유니클로가 어떤 사정으로 제품 소유권을 포기해 유니클로 상표 위에 새 라벨을 덮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습니다.

국내 토종 브랜드를 자처한 엠플레이그라운드는 22일 홈페이지에 "유니클로 상표가 가려져 있는 것을 뒤늦게 확인해 전 매장에서 즉각 회수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업체는 해당 제품을 매장으로 가져오면 전액 환불과 함께 사과의 뜻으로 티셔츠 3종을 증정하는 한편, 판매 수익을 전액 기부하고 회수한 제품은 폐기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라벨갈이에 관여했거나 유니클로와 관련이 있다는 의심과 오해를 풀어주길 간곡히 바란다며 내부 검수 단계를 강화하는 방안을 논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태국 북부와 라오스의 접경지역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여행프로그램에서 소개되어 인기 있는 루앙프라방과도 멀지 않은 지역입니다.


태국 현지 시각으로 21일 오전 6시 50분, 라오스 비엔티안 북서쪽 210km, 태국 난시에서 북동쪽 92㎞ 지점에서 발생한 이번 지진으로 치앙마이주에서 흔들림이 상당 시간 감지됐으며, 진앙지에서 수백㎞ 떨어진 수도 방콕에서도 지진이 감지됐습니다. 

고층 빌딩이 약 30초간 흔들렸으며, 태국 내 한인들도 카톡 정보방 등을 통해 지진 발생 소식을 공유하면서 안전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21일 오전까지 정확한 피해 상황은 보고되지 않았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49)N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07)N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