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한지성 만취운전 / 

국과수 정밀감정 결과, 5월 6일 고속도로에서 3중 추돌사고로 숨진 배우 한지성(28)씨가 당시 만취 상태로 운전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당시 한지성씨와 함께 사고 현장에 있었던 남편 A씨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조사한 뒤 입건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한지성씨의 남편은 사고 당일 영종도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셨지만, 아내가 술을 마셨는지는 잘 모르겠다며, 당시 소변이 급해 차량을 세웠고, 인근 화단에서 볼일을 본 뒤 돌아와 보니 사고가 나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한 바 있습니다.

경찰은 한씨를 잇따라 들이받은 택시기사 B(56)씨의 택시와 C(73)씨의 올란도 승용차에 대한 국과수 조사결과 B씨와 C씨는 제한속도를 초과한 시속 120㎞ 이상으로 주행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B씨와 C씨 모두 A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수사를 진행중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38)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696)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