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단톡방' 멤버였던 권모 씨가 성폭행 혐의 등으로 징역 10년을 구형받았습니다.

검찰은 2016년 1월, 3월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된 가수 정준영, 최종훈에게 각각 징역 7년, 5년을, 권 씨와 클럽 버닝썬의 영업 직원 김 씨에겐 징역 10년을 구형했습니다. 

권씨의 형량이 정준형, 최종훈 보다 높은 이유는 2006년 12월 대마초 거래 알선과 대마초를 3차례 피운 혐의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전력 때문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이들에게 10년 동안 아동·청소년 관련 시설의 취업 제한도 명령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으며, 구형 이유로 피고인들의 죄질, 피해자들과 합의되지 않은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권 씨는 최후진술에서 "약혼자와 가족, 공인의 신분으로 평생 살아야 하는 동생에게 죄를 나누게 하고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준 점을 평생 마음에 각인하고 살겠다"라고 말했습니다. 권 씨는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입니다.

권 씨는 소녀시대 유리 오빠라는 타이틀로 무역회사에 다니던 2015년 11월 엠넷 '너의 목소리가 보여 2'에 실력자로 출연하기도 했으며, 2016년에는 '나 혼자 산다' 정준영 편에서 로이킴, 에디킴과 함께 '정준영 절친'으로 출연했습니다.

권씨를 포함한 정준영, 최종훈 등에 대한 선고 공판은 오는 29일 오전 11시 열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방송인 전현무(42)가 이혜성(27) KBS 아나운서와 열애를 인정했습니다.

전현무 소속사는 12일 "전현무와 이혜성이 열애 중인 것이 맞다"며 "전현무와 이혜성이 '아나운서'라는 직업적 공통분모 속에서 선·후배 간 좋은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서로에 대한 호감을 갖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두 사람은 같은 KBS 출신으로, 전현무는 2006년부터 2012년까지는 KBS 아나운서로 근무했으며, 이혜성 아나운서는 2016년 KBS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뉴스 보도 부문과 시사 교양 프로그램에서 방송 활동을 했으며 최근에는 KBS쿨FM(89.1㎒)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를 진행하고 있습다.

소속사는 이어 "아직은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인 만큼 조심스러운 부분이 많다"고 덧붙였습니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1992년생 전현무는 1977년생으로 15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연인으로 만남을 이어가게 됐습니다.

전현무는 지난 6월 자정이 넘는 시간에 방송되는 생방송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낸 바 있는데, 당시에는 자신의 직속 후배 이혜성 아나운서를 응원차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서로를 향한 애정을 그때부터 표출했던 것이 아니냐는 반응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해피투게더4'에 출연해 전현무에게 전수받은 '황금 USB'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전현무 선배가 남겨놓은 자료 중 각종 '시말서 양식'이 자리하고 있어 큰 도움을 받았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과거를 되짚어보니 이미 이혜성과 전현무는 각자의 프로그램에 서로 출연하며 애정을 표출하고 있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1일 중국 알리바바그룹이 실시한 '광군제(光棍節)'행사가 63분 59초만에 약 16조 5770억원(1000억 위안)의 매출을 돌파했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하루 매출액은 작년의 2135억위안을 무난히 넘길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1000억위안 달성 시간은 작년의 1시간47분보다 단축된 것으로, 2017년에는 9시간, 2016년에는 약 19시간이 걸렸습니다. 2015년 하루 매출액은 1000억위안이 넘지 않았습니다.

광군제는 미국 '블랙 프라이데이'의 10배에 달하는 30조원대 매출이 하루 만에 발생하는 행사이자 중국의 소비 활력을 가늠하게 하는 지표로, 미·중 무역전쟁 여파로 중국 경기가 둔화되는 상황에서 올해도 결과에 시장의 눈이 쏠리고 있습니다.

올해 광군제 행사는 알리바바의 창업자 마윈(馬雲)이 회장 자리에서 물러난 뒤 열리는 첫 광군제이기에 더욱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애플은 티몰 온라인 점포에서 10분 만에 지난해 하루 전체 판매량의 7배에 달하는 스마트폰을 팔아치웠습니다. 미국의 리얼리티 TV 스타인 킴 카다시안은 알리바바 그룹 산하의 쇼핑몰에서 자신의 KKW 향수를 1만5000병 이상 판매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알리바바는 11·11(쌍십일) 쇼핑 축제 시작 1분 36초 만에 거래액이 100억위안(약 1조6584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올해는 78개 국가와 지역의 글로벌 브랜드 제품이 광군제에 참여해, 20만개 브랜드가 100만개 이상의 새 상품을 판매함에 따라 알리바바는 지난해보다 1억명가량 많은 5억명이 알리바바를 통해 쇼핑에 나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seesun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35)
책장정리 (23)
주식 이야기 (6)
[여행] (3)
[집에서 먹는 음식] (7)
뉴스브리핑 (593)
[밖에서 먹는 음식] (1)
memo (0)
1man res (0)